'2019/05'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9.05.10 [미드나잇 인 파리] 피카소와는 얼마나 만났어요?

영화, 미드, 영자신문 온라인스터디 모집; 클릭    해설본 문의는 여기를 클릭하세요

 

 

Gil:  So were you really hooked with those opening lines?

      글 도입부만 듣고 푹 빠지신 거에요?

 

Adriana:  Oh, the past has always had a great charisma for me.

           , 과거는 늘 저를 끌어당기는 매력이 있죠.

 

Gil:  Oh, me, too. Great charisma for me. I always say that I was born too late.

       , 저도 그래요. 대단한 매력이죠. 난 늘 일찍 태어났어야 했다고 말하고 다니죠.

 

Adriana:  Mmm. Moi aussi. (Mmm. Me, too.) For me, la Belle Époque Paris would have

been perfect.

저도 그래요. 나한테는, 1차 대전이 시작되기 전 파리가 완벽했을 거에요.

*Belle Époque or La Belle Époque (French pronunciation: [bɛlepɔk]; French for "Beautiful Era") was a period in French history that is conventionally dated as starting in 1890 and ending when World War I began in 1914. Occurring during the era of the Third French Republic (Beginning 1870), it was a period characterized by optimism, peace at home and in Europe, new technology and scientific discoveries. 벨 에포크(Belle Époque), '좋은 시절'이라는 뜻의 프랑스어.

 

Gil:  Really? Better than now? 정말요? 지금보다 더?

 

Adriana:  Yes. Another whole sensibility, the street lamps, the kiosques, the...horse and

carriages, and Maxim's then.

. 그 온전한 감수성하며, 거리의 가로등, 거리 게시판들, 마차들, 그리고

그 당시 막심 식당도요.

*키오스크는 프랑스 파리의 거리에서 쇼와 영화 포스터를 보여주도록 설치된 것들이다. 지금은 정부기관이나 지방자치단체, 은행, 백화점, 전시장 등 공공장소에 설치된 무인 정보단말기로 각종 행정절차나 상품정보, 시설물의 이용방법 등을 제공한다.

 

*Maxim's was founded as a bistro in 1893 by Maxime Gaillard, formerly a waiter. It became one of the most popular and fashionable restaurants in Paris.


 

Gil:  You speak very good English. 영어 잘 하시네요.

 

Adriana:  No, not really. 아니에요.

 

Gil:  No, you do! How long have you been dating Picasso? My God, did I just say that?

      아니, 잘해요. 피카소와는 얼마나 만났어요? 이런 말하고 말았네.

 

Adriana:  Pardon? ?

 

Gil:  I don't mean to...I didn't mean to pry.... Were you born in Paris?

     제가뭘 좀 캐내려는 게 아니라파리에서 태어났어요?

 

Adriana:  I was born in Bordeaux. I moved here to study fashion. But you don't want to

hear all this.

보르도에서 태어났어요. 패션을 공부하러 파리로 왔죠.

얘기 다 들을 필요 없어요.

 

Gil:  Yes, I do. Yes, continue. You moved here to study fashion...

      듣고 싶어요. 계속해요. 파리에 패션공부 하러 와서

 

Adriana:  I...came here to study with Coco Chanel, and I fell in love with Paris, and also,

a very dark-eyed, haunted Jewish-Italian painter. And I knew Amedeo had

another woman, but still, I couldn't resist moving into his apartment when he

asked, and it was a beautiful six months.

코코샤넬하고 같이 공부하러 왔어요. 그리고는 파리와 사랑에 빠졌죠. 그리고

짙은 눈의 홀린듯한 유태계 이탈리아 화가하고도요. 아마데오에게 다른 여자

가 있다는 걸 알았어요. 하지만 동거하자는 그의 청을 거부하기 힘들더군요.

6개월 동안 근사했어요.

*Amedeo, 모딜리아니(1884-1920): 이탈리아의 화가.

 

Gil:  M..M...Modigliani? You lived with... You lived with Modigliani?

     모딜리아니요? 모딜모딜리아니랑 같이 살았어요?

 

Adriana:  You asked me, so I'm telling you my sad story. With Braque, also, there was

another woman. Many. And now, with Pablo. I mean, he's married, but...every

day, it's on-again, off-again. I don't know how any woman can stay with him.

He's so difficult.

물어 보셨잖아요. 그래서 제 슬픈 얘기 들려준 거고. 브라크와도 만났는데,

역시 여자가 있었어요. 많았죠. 지금은 파블로랑 살아요. 유부남이지만 매일

이랬다 저랬다 해요. 어떤 여자가 파블로랑 살 수 있을까 모르겠어요. 너무

까다로워요.

*브라크(1882-1963): 프랑스의 화가; 피카소와 큐비즘을 창시.

 

Gil:  My God, you take "art groupie" to a whole new level!

     세상에, 완전 새로운 차원의 화가 소녀팬 이네요.

 

Adriana:  Pardon? 뭐라구요?

 

Gil:  Nothing. I was just saying that...

     아니에요. 난 그냥

 

Adriana:  But tell me about yourself. 당신 얘기 좀 해봐요.

 

Gil:  What? Well, what can I say...

       ?   그게, 뭐랄까

 

Adriana:  So, have you come to Paris to write? Because, you know, these days, so many

Americans feel the need to move here. Isn't Hemingway attractive? I love his

writing.

그래, 파리에는 글 쓰러 왔나요? 요즘은 많은 미국인들이 파리로 올 필요성을

느끼니까요. 헤밍웨이 매력 있죠? 그 사람 글 좋아해요.

 

Gil:  I know. Actually, I'm just here visiting.

     알아요. 사실, 그냥 다니러 왔어요.

 

Adriana:  Oh, you must stay here. , 여기 살아야겠네요.

 

Gil:  Really? 정말요?

 

Adriana:  Yeah. It's a wonderful city, for writers, artists.

          , 멋진 도시죠, 작가와 화가들에겐.

 

Gil:  I know. I'd like to, but it's not that easy.

     알아요. 그러고 싶습니다. 하지만 그리 쉽지가 않네요.

 

Adriana:  And, I didn't fall in love madly with your book...

          그리고, 당신 책과 미친 듯 사랑에 빠진 건 아니에요

 

Gil:  Really? 그래요?

 

Adriana:...so I want to hear the rest of it.

          그래서 나머지도 듣고 싶어요.

 

Gil:  You really like? Because I'm still kind of tinkering...

     정말 그래요? 왜냐면 아직도 어설프게 손질 중이라

효과만점 mikekim 일대일 온라인 영어- 클릭하세요


 

Hemingway:  Pender? Yeah, let's go up to Montmartre. Let's get a drink, OK?

              펜더? 몽마르뜨에 가서 한잔 하지, 어때?

 

Gil:  Uh...yeah. .

 

Gertrude Stein:   I'll discuss your book with you as soon as I've finished it. Where can I

reach you?

당신 책은 읽는 대로 얘기 나누죠. 어디로 연락하죠?

 

Gil:  Why don't I drop back by, instead of you trying to find me, if that's all right?

     제가 다시 들르죠, 절 찾으시는 대신에요. 괜찮으시다면야.

 

Gertrude Stein:   We run an open house. 집은 늘 열려있어요.

 

Adriana:  Are you coming with us? 같이 갈래요?

 

Gil:  I wish that I could. I can’t, but hopefully I'll see you again eventually.

      그러고 싶죠, 근데 못 가요, 그래도 다시 뵙고 싶은데.

 

Adriana:  That would be nice. Let's go!

              그럼 좋죠.  가요!

 

Hemingway:  One of these days, I plan to steal you away from this genius who's great,

but he's no Miró.

조만간, 당신을 이 천재친구로부터 떼 놓을 거요. 대단한 친구지만

미로만큼은 아니야.

*Joan, 미로(1893-1983): 스페인의 쉬르리얼리즘의 화가.

 

 

 

Text copyright by mike[Kim young dae],

No part of this material maybe used or reproduced in any manner whatsoever without written permission
except in the case of brief quotations.

For more information; mike5007@hanmail.net


해설본 문의는 여기를 클릭하세요

영화, 미드, 영자신문 온라인스터디 모집; 클릭

Main Page로 이동

          가격부담 없이 실전영어 능력 확실히 키워드립니다. 말 못하고 글 못쓰는 영어와 작별하십시오.

 

            효과만점 mikekim 일대일 온라인 영어- 클릭하세요


 


Posted by mike kim
글이 마음에 들면 추천 ↑한방! (로그인 불필요)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 해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2 이전버튼

블로그 이미지
영화, 드라마, 영자신문, 소설등 다양한 소재로 영어 공부 할 수 있는 곳
mike kim
Yesterday63
Today9
Total1,045,120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