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and the internet

Never the twain?

영화, 미드, 영자신문 온라인스터디 모집; 클릭하세요

 

 

*never the twain shall meet

 ; used to say that two things are so different that they cannot exist together



A FEW years ago, some media executives feared (and many bloggers gloated) that people were abandoning television for the internet. That hasn’t happened. The most rigorous studies show that television-watching has not declined—if anything, it has increased. Couch potatoes are learning to multi-task, watching TV while tapping away at their laptops or smartphones. But how much do they multi-task, and what websites do they visit? New numbers from Nielsen, a firm that tracks all sorts of old- and new-media consumption, provide some answers. 

몇 년 전, 몇몇 미디어 간부들은 사람들이 인터넷 때문에 텔레비전을 버리고 있다고 불안해 했다(많은 블로거들은 고소하다는 듯 바라봤다.) 하지만 그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 가장 철두철미한 연구가 텔레비전 시청이 줄지 않았고 오히려 증가했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텔레비전광들은 멀티태스킹을 배우고 있다. 노트북과 스마트폰 자판을 두들기면서 텔레비전을 시청하는 것이다. 하지만 얼마나 멀티태스킹을 할까? 그리고 어떤 웹사이트를 방문할까? 모든 종류의 신구 미디어 소비를 추적하는 회사, 닐슨의 새로운 수치들이 답을 제공하고 있다.

*if anything; used to express an opinion about sth, or after a negative statement to suggest that the opposite is true 어느 편인가 하면. 글쎄.

/ He's not thin -- if anything, he's on the plump side. 그는 여위지 않다. 오히려 통통한 편이다.

*couch potato; A person who spends much time sitting or lying down, usually watching television. 카우치 포테이토, 방 귀신, 텔레비전광().

*미국> (TV) 닐슨 시청률.

 

The most striking thing is that multi-tasking is still fairly rare. During this year’s Academy Awards, only 11.6% of viewers used the fixed web at some point (Nielsen measures simultaneous TV-computer use but not yet TV-mobile use). Those who went online during the programme were connected to the internet for just over 30 minutes, or about 15% of the show’s duration. The pattern was similar during the Superbowl. Even during the Grammys, a pop awards ceremony that attracts young viewers, people who went online only did so for about 20% of the programme’s length. 

가장 이목을 끄는 점은 멀티태스킹이 아직은 꽤나 드문 일이라는 것이다. 올해 아카데미 시상식 동안 11.6%의 시청자만이 시청 중에 웹을 이용했다. (닐슨은 티브이-컴퓨터 동시사용은 측정하지만 아직 티브이-휴대폰 동시사용은 측정하지 않는다.) 시상식 도중에 인터넷에 접속한 사람들은 단지 30분 약간 넘게, 즉 시상식 방송시간의 약 15% 정도만 접속하고 있었다. 이 패턴은 슈퍼볼 시청 중에도 유사했다. 젊은 시청자들이 많이 보는 그래미 시상식 중에도 인터넷에 접속한 사람들은 시상식 길이의 20% 정도만 인터넷에 접속해 있었다.

*고정형; 일반적으로 대형 스크린을 통해 접속하는 웹/ 이동형(mobile webs)이동형 기기를 이용해 접속.


Television is an extraordinarily dominant, absorbing medium that sucks up far more time than the internet. When it is good, and even when it isn’t all that good (the Academy Awards, for example) it shoulders everything else aside. In December 2009, Nielsen estimated that 34% of internet users had the television on while surfing the net. But when tuning in for a programme, television-watchers used the internet only about 3% of the time. This dominance goes a long way to explaining why television has so far resisted the disruptive effect of technology. 

텔레비전은 인터넷보다 훨씬 더 많은 시간을 빨아들이는, 유별나게 지배적이며 흡인력이 강한 미디어다. 프로그램이 좋으면, 그리고 그다지 좋지 않더라도(예를 들어 아카데미 시상식) 다른 모든 것들을 한쪽으로 밀어내버린다. 2009 12, 닐슨이 측정한 바로는, 인터넷 이용자의 34%가 웹서핑 중에 텔레비전을 켜 놓았다고 한다. 하지만 어떤 프로그램에 채널을 고정하고 있을 때 텔레비전 시청자들의 인터넷 사용비율은 시청시간의 약 3%에 불과했다. 이러한 우세는 여태껏 텔레비전이 과학기술의 시장교란효과에 저항해온 이유를 설명하는데 기여한다.

*A disruptive innovation is an innovation that disrupts an existing market. The term is used in business and technology literature to describe innovations that improve a product or service in ways that the market does not expect, typically by lowering price or designing for a different set of consumers./ The concept of disruptive technology continues a long tradition of the identification of radical technical change.

 

And what do people do online while they are watching television? Most of all, they mess around on Facebook. According to Nielsen, Facebook was the most popular website during the Superbowl, the Grammys and the Academy Awards (normally Google is the most popular). AOL.com also got more attention than it normally does. But the big winner was Zynga, a maker of free games. Its most famous game, Farmville, ranked 51st in overall web traffic during February 2011. But during the Superbowl it came 10th. 

그러면 사람들은 텔레비전을 시청하면서 온라인에서 무엇을 할까? 우선은 페이스북에서 논다. 닐슨에 의하면 슈퍼볼, 그래미 그리고 아카데미 시상식 중에 페이스북이 가장 인기 있는 웹사이트였다(보통 구글이 가장 인기 있다.) AOL.com도 보통 때 보다 더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승자는 무료게임메이커인 징가였다. 징가의 유명한 게임 팜빌은 2011 2월 기간 중 전체 웹 트래픽 순위가 51위였는데, 슈퍼볼 기간 중에는 10위로 올랐다.

This is both good and bad news for old media firms. Good news because it suggests that television continues to grip audiences. Bad news because it is clear that efforts to steer television viewers’ online behaviour (“visit our website!”) have not yet borne substantial fruit. People who go online while watching television are not, for the most part, trying to augment their TV viewing by looking up football statistics or Eminem’s discography. Instead, they are watering their digital crops.

이러한 사실은 오래 된 미디어 회사들에게 있어 좋은 소식인 동시에 나쁜 소식이다. 시청자들이 흥미를 계속 유지하고 있다는 것을 암시하므로 좋은 소식이고, 텔레비전 시청자들의 온라인상 행동을 조종하려는 노력 (“우리 사이트를 찾아주세요”) 이 아직 실질적인 결실을 맺지 못한 게 분명하므로 나쁜 소식이다. 대체로 텔레비전 시청 중에 온라인에 접속하는 사람들은 풋볼통계나 에미넴의 레코드 목록을 찾아 봄으로써 자신들의 티브이 시청을 증가시키려고 하지는 않는다. 그 대신에, 그들은 자신들의 디지털 수확작물에 물을 주고 있다.


 

Text copyright by mike[Kim young dae],

No part of this material maybe used or reproduced in any manner whatsoever without written permission
except in the case of brief quotations.

For more information; mike5007@hanmail.net  

영화, 미드, 영자신문 온라인스터디 모집; 클릭하세요      
                              ◀ 해설본 문의는 여기를 클릭하세요

                                                                                                  Main Page로 이동

           가격부담 없이 실전영어 능력 확실히 키워드립니다. 말 못하고 글 못쓰는 영어와  작별하십시오.

 


                                효과만점 mikekim 일대일 온라인 영어- 클릭하세요

신고

Posted by mike kim
글이 마음에 들면 추천 ↑한방! (로그인 불필요)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정기구독+ 해주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그림 2012.07.14 09: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가 내리는 주말입니다.
    아침엔 찬밥으로 김밥 뚤뚤말아 먹고 잠시 컴하고 놀고 있어요.

    주말 평안하고 멋지게 보내시길..


블로그 이미지
영화, 드라마, 영자신문, 소설등 다양한 소재로 영어 공부 할 수 있는 곳
mike kim
Yesterday127
Today61
Total936,473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